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한국당 "외고·자사고 일반고 전환..한국교육, 하향평준화 길로 들어서"

이동현 기자 | 2019. 11. 07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자유한국당은 정부가 2025년 모든 자사고·외고·국제고를 일반고로 전환하겠다고 발표한 데 대해 "기어이 과거 고교 평준화 시대로 회귀하자는 것인가"라고 반발했습니다.

이창수 한국당 대변인은 오늘 논평을 통해 "지난 5일 교육부가 주요 대학의 학생부종합전형 실태조사 결과 고등학교별 서열화가 있었다며 뒷북치듯 놀라더니 내놓은 후속조치라는 것이 바로 일괄 폐지"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수월성 교육과 평등성 교육이라는 이념 논쟁은 차치하고라도 학생들과 학부모에게 부여된 기본적인 권리이자 헌법상의 권리, '학교 선택권'을 이렇게 깡그리 무시해도 되는 것인가"라며 "평등이라는 미신적 이념에 경도된 정권 때문에 대한민국 교육이 결국 하향평준화의 길목에 들어서게 되었다"고 비판했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