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당정, 전기요금 누진제 7·8월 한시완화

이동현 기자 | 2018. 08. 07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정부가 폭염 속 전기요금 부담을 줄이는 대책과 관련해 전기요금 누진제를 7월과 8월 두 달간 한시적으로 완화할 예정입니다.

백운규 산업통상장원부 장관은 오늘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과의 폭염 대책 당정협의 회의에서 “국회가 전기요금 전반에 대한 공론의 장을 마련해주면 정부도 협력해 개선책을 마련하겠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영표 민주당 원내대표는 폭염 대책과 관련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대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며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실질적인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홍 원내대표는 “지구온난화에 따른 변화에 대응한 법적제도도 재정비할 계획”이라며 “폭염, 한파도 재난에 넣는 법 개정을 8월 중에 완료하겠다”고 말했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