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문 대통령 "앞으로 두 달 한반도 운명 걸렸다…놓치면 안될 기회"

이동현 기자 | 2018. 03. 12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앞으로 두 달 사이에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이 연이어 개최되면서 중대한 변화가 있을 것"이라며 "우리가 성공해낸다면 세계사적으로 극적인 변화가 만들어질 것이며, 대한민국이 주역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체제, 남북공동 번영의 길을 열 소중한 기회가 마련됐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금 세계는 우리의 역량을 주목하고 있고, 이 기회를 제대로 살려내느냐 여부에 대한민국과 한반도의 운명이 걸려있다"며 "정권 차원이 아닌 대한민국이라는 국가 차원에서 결코 놓쳐서는 안 될 너무나 중요한 기회"라고 강조했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