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문 대통령 "평화 위한 큰 발걸음…비핵화·항구평화까지 고비 많아“

이동현 기자 | 2018. 03. 08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대북특사단이 평양을 다녀왔는데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큰 발걸음이 됐다"며 "남북간의 대화뿐 아니라 미국의 강력한 지원이 함께 만들어 낸 성과"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제50회 대한민국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이같이 언급한 뒤 "이제 한고비를 넘었지만,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에 이르기까지 넘어야 할 고비들이 많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오늘날 한국 교회는 하나님의 말씀과 봉사가 필요한 곳이면 세계 어디든지 달려갈 정도로 성장했고, 대북 인도적 지원과 북한이탈주민 지원에서도 한국 교회의 역할과 기여가 크다"며 "묵묵히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 실천해 온 성도 여러분의 발자취가 너무나 자랑스럽다"고 말했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