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정우택 "노 전 대통령 뇌물수수 의혹, 특검 해야"

이동현 기자 | 2017. 09. 26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비극적 죽음과 관련된 640만 달러 뇌물수수의 진상과 돈의 행방, 자살 경위 등에 대해 명명백백하게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정 원내대표는 오늘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노 전 대통령 재임 중 일가가 수백만 달러 뇌물을 받은 것은 덮고 넘어갈 수 없는 일이고, 이를 규명하는 것이 적폐청산"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는 특히 "검찰 수뇌부의 정치적 중립성에 의문이 있는 만큼 특검을 통해 모든 진상을 규명할 필요가 있다"며 "한국당이 특검법을 제출해놓았기 때문에 당의 입장에서 특검법이 이뤄지도록 추진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