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문 대통령 "세월호 영원한 교훈으로 삼아야"

사회

이동현 기자 | 2017. 09. 13

[EBS 저녁뉴스] 

문 대통령은 "세월호를 영원한 교훈으로 삼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인천해경 전용부두에서 열린 제64주년 해양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세월호를 영원한 교훈으로 삼아 오직 국민의 생명․안전만 생각하는 국민의 해경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제 우리 바다는 안전한가'라는 국민의 물음에 자신 있게 대답할 수 있어야 한다"며 "세월호 구조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점을 면밀히 복기하고 검토해 근본적인 원인을 찾고 확실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이동현 기자 (dhl@ebs.co.kr) 

이동현 기자 dhl@ebs.co.kr / EBS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