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뉴스

공유 인쇄 목록
트위터 facebook

청와대, '1호 민원' 스텔라데이지호 사고에 수색선 투입하기로

이동현 기자 | 2017. 06. 15

[EBS 지식뉴스] 

[이동현 기자]

청와대는 지난 3월 남대서양에서 실종된 스텔라데이지호의 실종자 수색을 위해 수색선을 투입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하승창 사회혁신수석이 어제 국민인수위원회에서 스텔라데이지호 실종자 가족과 면담한 사실을 전하면서 이렇게 전했습니다.

하 수석은 이 자리에서 "정부의 대응이 다소 부족하다고 느낄 수 있지만 그만큼 신중한 고심 끝에 수색선 긴급 투입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하 수석은 그제 외교부와 해양수산부, 국민안전처 등 스텔라데이지호 관련 부처 책임자들을 소집해 수색선 1척 긴급 추가 투입과 수색·구조에 필요한 종합적 조치를 지시했습니다.

특히 관계 부처가 피해 가족들에게 수색 내용을 정기적으로 브리핑해서 관련 사항이 충분하게 설명될 수 있도록 하라고 강조했습니다.

하 수석은 "스텔라데이지호 사고를 선박안전 관리시스템을 근본적으로 개혁하는 계기로 삼겠다"면서 "정부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대책을 마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dhl@ebs.co.kr 

이동현 기자 / EBS NEWS